어느덧 6개월...

by 김영주_520911 posted Dec 11,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더운 여름도 지나고 가을을 건너 겨울까지 6개월 동안 주 5회 수업을 듣고 있어요

이제는 요가를 안오면 몸이 뻣뻣해져서 매일 같이 다니고 있습니다.

수업을 들으면 힘들기는 해도 마음도 편안해지고 몸도 함께 좋아지고 있다는 느낌을 받아요

아직은 생각만큼 동작을 잘하지는 못해도 할때 만큼은 최선을 다하고 내일은 더 나아질거라는 기대를 하게 되네요